2015 임팩트테이블 참여단체 인터뷰
NPO센터발간자료 / by NPO지원센터 / 2016.04.07

커뮤니케이션/홍보 테이블 참여단체
환경정의 황숙영 활동가




어떤 계기로 임팩트테이블에 참여하게 되었나요?

제가 작년에 단체 내에서 홍보업무를 담당하게 됐는데요. 그 당시 단체 내 홍보도구로 홈페이지와 페이스북 일반계정이 있었는데, 단체 활동가들이 홍보가 중요하다고 말은 하지만 정작 홍보는 항상 우선순위에서 뒤로 밀리거나 바빠지면 신경 쓰지 못하는 등, 현실은 그렇지 않아 보였어요. 이런 상황에서 환경정의의 홍보활동에 대해서 객관적인 평가를 받고, 각 매체에 대한 이해를 높이자는 생각으로 참여하게 되었습니다.  
 

임팩트테이블에 참여하고 성과가 있다면 어떤 것일까요?
  
 단체가 쓰고 있는 전반적인 매체의 특성과 기능을 이해하게 되었고, 매체들을 유기적으로 엮어야 한다는 것도 알 수 있었어요. 예를 들면, 홈페이지나 블로그에 있는 글을 페이스북에 공유하는 식이죠. 각 매체의 기능에 맞도록 콘텐츠를 올리는 것도 중요하고요.
  임팩트테이블에 참여한 동기 중 하나였던 단체 내 홍보에 대한 낮은 중요도를 높여보고자 했는데 이제는 대부분의 활동가들이 홍보 중요성에 대해 말로만이 아닌 실제 실천으로 옮기는 변화가 눈에 띄는 성과였습니다. 매주 있었던 사무처회의에서 제가 임팩트테이블에서 배우고 느낀 것들을 공유하려고 노력했거든요. 그러다가 우리가 하고 싶은 정보전달, 시민들에게 말 걸기, 질문 던지기 등을 위해 블로그 운영을 시작하게 되었는데 앞서 말한 노력들이 없었다면 새로운 매체를 만드는 것은 거의 불가능한 것이었어요. 



요즈음 타 단체에서 우리의 홍보 활동을 주목하고 지켜보고 있다는 말을 몇몇에게서 전해 듣고 있어요. 임팩트테이블 과정에서 홍보 의제를 설정하고 단기간 프로젝트를 기획할 때, 웹운동을 통해 사람들로부터 환경정의가 운동을 열심히 한다는 말을 듣겠다는 바람이 있었는데 그 바람이 이루어지고 있는 것 같아 활동할 맛이 나더라고요. 
이외에도 임팩트테이블을 통해 다른 단체 사람들과 소통하기와 관계 맺기, 다른 단체 경우를 통한 간접 배움 등이 부가적으로 얻어지는 것들이었어요. 비록 긴 기간 동안 모든 시간에 참여하기란 쉽지 않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 과정들이 있었기에 좋은 결실들을 맺은 것 같아 뿌듯합니다. 


 


 



전략기획/평가측정 테이블 참여단체
함께걷는아이들 유원선 사무국장



임팩트테이블 후속과정으로 <함께걷는 아이들> 방문 워크숍을 진행중인 모습



어떤 계기로 임팩트테이블에 참여하게 되셨나요?
 
함께걷는아이들은 2010년에 생겨난 신생 사회복지법인입니다. ​재단 운영 초기에는 사업을 잘 진행해서 안착하는 것에 집중했다면, 작년부터는 단지 사업을 잘 운영하는 것을 넘어선 재단의 장기적인 방향과 비전을 고민하는 단계에 있었습니다. 더불어 저희 재단 내에는 연구소가 있는데 단체가 운영하는 사업의 평가를 주 업무로 하고 있습니다. 연구와 평가를 기반으로 한 재단의 장기적인 발전방향에 도움을 받고 싶어 전략기획/평가측정 과정에 신청하게 됐습니다. 
 
임팩트테이블에 참여한 성과가 있다면 어떤 것일까요?
 
우선 소셜임팩트 프레임웍이라는 논리적이고 명확한 컨텐츠를 알게되서 좋았구요. NGO라는 곳이 영리처럼 수익을 창출해야 한다는 명확한 목표가 있는게 아니기 때문에 조직이 산으로 가기 쉬운거 같아요. 이것도 중요한거 같고 저것도 중요한거 같아서 정신이 없는거죠. 그럴 때 명확한 틀을 제시해 준 것 같아요. 아, 이렇게 하면 되겠구나. 지금 당장 다 하지 못하더라도 이런 중심을 잃지 말아야겠구나 하는 나침판 같은 역할을 해줬달까. 
저희 단체는 멘토님이 방문하여 워크샵을 진행해주셔서 그런 고민을 직원들과 공유하는 좋은 기회를 가지게 된 것 같아요. 올해에는 이를 기반으로 핵심사업에 대한 지표를 조금 더 세심하게 도출해보고, 미션/비전에 대한 정비와 홍보를 계획하고 있습니다.
 

"사업에서 사회적 영향력으로, 임팩트테이블을 듣고 관점이 바뀌었어요"


작성자 : NPO지원센터, 작성일 : 2016.04.07, 조회수 : 14135

코멘트를 달아주세요!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