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직과 생산성] 지난 25년 동안 있었던 최고/최악의 업무 트렌드 1/2 (Fact Company)
현안과이슈 / by 실버라이닝 / 2020.11.24

코로나19 창궐은 우리가 일하는 환경에 이전과 다른 강도와 범위로 영향을 끼치고 있습니다. 이제는 공공연하게 이른바 뉴노멀“(새로운 방식)을 언급하며, 새로운 업무 및 조직 환경 조성과 적응의 필요성을 강조하고 있습니다. 이런 변화의 한가운데서 지난 25년 동안 회사 내 근로 환경에 나타난 긍정적 변화와 부정적 변화에 대한 정리가 있어 공유합니다미국의 근로 환경에 비추어 정리된 내용이라 우리의 상황과 다소 상이한 모습도 보이지만, 정리된 내용을 비추어 우리의 환경은 무엇이 더 낫고 어떤 것을 반영해야 하는지 등에 대한 1차적 참고 자료로 활용하실 수 있습니다. 


이 글은 미국의 혁신 기업 및 혁신적 기업 활동, 시장을 주제로 출간하는 패스트컴퍼니(Fast Company)에서 <The 25 Best and Worst Work Trends of the Past 25 years> 기사를 번역, 정리한 것으로 인용시 반드시 원문 출처를 밝혀주세요.

 

** 편집자 주: 이 글은 매거진의 특성상 생산성 향상이라는 기준에 따른 분류가 적용된 것으로 보입니다. 일부 내용은 비영리활동에 직접 적용이 어려울 수도 있으나, 노동이라는 비영리활동의 대상으로서 본다면 의미가 있을 것이라 생각됩니다또한 해당 글은 미국의 노동 환경에서 나타난 변화와 특징을 정리한 것입니다. 사례와 일부 내용이 우리의 사정과 맞지 않을 수 있습니다.

 

원문 바로가기


 

노동과 생산성 관련 다른 글(원문 언어: 영어)

당신이 시간, 에너지, 집중력 사이에 바람직한 균형을 유지할 수 있도록 하는 효과적인 전략 3가지

8시간 근무가 최선이라는 환상에서 벗어나야 할 이유 

하루 중 시간이 더 생기는 마법을 경험하게 해주는 7단계 실천 전략

 

사회 문제화, 활동가의 노력, 시민들의 공감과 동조, 사회 인식의 변화 등으로 지난 25년 동안 우리의 근로 환경은 우리 부모님 세대의 근로 환경과 상당히 다르게 변화했습니다. 더 나은 변화도 있지만, 예상치 못한 부정적인 변화도 있습니다. 더 좋은 변화를 알아보면서 우리의 근로 환경과 비교하며 더 좋게 만들 수도 있을 것이고, 나쁜 변화를 보고 우리를 비추어 보면서 새롭게 인식하거나, 예방을 할 수 있을 것입니다. 어떤 변화가 있을까요?

 

 

긍정적 변화 13가지

1. 다양성과 포용성을 받아들이기 시작한 회사 조직 Companies Start to Wake up to Diversity and Inclusion

기업 내에서 다양성 수용을 위한 교육 및 훈련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연간 다양성 보고서를 공개하는 회사 증가. 눈에 보이지 않게 일상적으로 발생하는 소수자 대상 폭력, 무의식적 편견, 혐오 등에 대항하기 위한 회사 내 활동 증가.

 

더 읽어볼 거리

<회사가 잘못하고 있는 다양성 관련 3가지>

<조직의 생산성을 떨어뜨리는 일상의 사소한 폭력 >



(사진 출처: 
Photo by Sharon McCutcheon on Unsplash)


 

2. 유연 근무 요구의 증가 Employees Demand Flexible Schedules

숙련과 경력,역량을 갖춘 직원을 유치하는 데 중요한 요소로 작용하고 있으나, 동시에 근무 시간 활용의 유연성 만큼 직원에게 가해지는 성과 압박과 책임도 증가. 기술의 발전으로 비공식적인 업무 시간의 증가가 발생했다는 단점도 공존

 

더 읽어볼 거리

<당신의 직원이 휴가에 바라는 복리후생 2가지>

 

3. 더욱 흔해진 원격 근무 Remote Work Becomes (a Lot) More Common

슬랙, , 구글문서, MS팀 등 온라인 협업툴의 발달로 원격근무가 점차 증가. 더구나 코로나19 확산으로 사회적 거리두기로 원격 근무 추세 가속화. 많은 회사에서 직원들의 자유로운 근무 장소 활용을 허용하고 권장함.

 

더 읽어볼 거리

<회사의 지속가능성 목표를 재정립하도록 하는 원격 근무>

 

4. 업무복장은 편안한 일상복으로 Work Wear Got More Casual

일주일 중 하루 평상복을 입는 날로 시작한 직장 내 근무복 자율화가 확산. 실리콘 밸리 기업의 주류화와 이들의 자유로운 직장 문화 확산으로 자유 복장 확산

 

더 읽어볼 거리

<줌이 불러온 근무 복장 변화>


(사진출처: gettyimages)
 

 

5. 우선순위가 된 남녀 임금 격차 The Gender Pay Gap Finally Gets Attention

지난 수년간 남녀 임금 차별은 꾸준히 문제로 부각되어 왔으며, 여전히 핵심 의제로 자리해있고, 느리지만 상당 부분 긍정적인 변화로 이어짐하지만 여전히 보이지 않는 형태로 남녀 간 임금 차별이 발생하고 있음) 여성에게 지워진 상대적 육아 부담, 여성 다수 직업군에 대한 가치 폄하와 저임금, 불공정한 여성 임금 협상 등

 

더 읽어볼 거리

<남녀 임금 차별이 미치는 경제적 악영향>

<겉으로 보이지 않게 회사가 남녀 임금을 차별하는 꼼수>

<숨겨진 남녀 임금 차별: 아버지가 되면 더 많아지는 남성의 임금> 


6. 온라인으로 활성화된 협업과 네트워킹 Networking Moves Online

호텔 로비, 사교 모임, 컨퍼런스, 박람회 등과 같이 특정 장소, 특정 시간에 제한된 시간동안 직접 만나며 명함을 주고받던 방식의 네트워킹이 링크드인 등 소셜미디어의 발달로 온라인으로 옮겨옴여전히 전통적 방식의 네트워킹이 이뤄지지만, 온라인 미디어와 플랫폼으로 네트워킹이 더욱 일상적으로 활발해지고 더욱 확장되었으며, 다양한 방식으로 이뤄졌음.

 

더 읽어볼 거리

<집에 있는 동안에도 네트워킹을 유지 할 수 있는 8가지 영리한 방법>

 

7. 직장 내 성폭력이 드러나다 #MeToo Forces the World to Pay Attention

2017공공연한 비밀이던 하비 와인슈타인의 직장 내 성폭력이 드러나면서 시작된 #미투 운동은 얼마나 오랫동안 만연했던 직장 내 성폭력을 여실히 드러냄미국에서 70년대 직장 내 성폭행을 다루기 위한 법이 제정되고, 90년대 많은 기업들이 직장 내 성폭력을 예방하기 위한 조치를 취해 왔지만, 효과는 미미하게 나타남. 오히려 직장 내 여성들 사이에서 구전되어 전달되는 정보로 자구적으로 조심하는 방법이 더욱 효과적이었음.

 

#미투 운동은 이러한 뒷소문과 구전을 사회에 드러내어, 문제의 심각성에 대해서 사회에 경종을 다시 한 번 울리고, 성폭력 전력 권력자의 지위를 박탈하고, 사회적으로 단죄하며, 직장 내 성폭력을 예방하고 여성의 지위와 근무환경 개선을 위한 모멘텀을 끌어냄.

 

(사진출처 : 
Photo by Mihai Surdu on Unsplash​) 


 

8. 임금 외 복리후생이 중요해지다 Benefits Got a Makeover

우수한 인재를 영입하고, 이직을 하지 않도록 유인하기 위해 급여 외 복리후생의 중요성이 커짐실제로 젊은 세대에서 유급 육아 휴직, 유급 휴가 기간, 근무 공간 등 다양하고 자세한 복리후생이 직업 선택의 중요 기준이 되고 있음.

 

9. 노동 운동에 합류한 새로운 세대 A New Generation Embraces the Labor Movement

미국은 젊은 노동자, IT개발 프리랜서 등 새로운 유형의 직업군의 노동자들이 집회 결사의 중요성을 느끼며 노동 환경 및 근로 조건 개선을 위한 단체 행동을 적극적으로 받아들이기 시작특히 코로나19의 확산과 지속으로 이전에 보이지 않던 노동 직군이 눈에 띄게 되고, 이들의 중요성이 커짐에 따라 노동 환경 개선의 필요성과 이를 위한 단체 행동이 주목 받음.

 

10. 정신건강을 둘러싼 직장 내 금기가 깨지기 시작​ The Taboo Around Mental Health at Work Starts to Lift

성인 5명 중 1명이 스트레스로 인한 정신질환을 호소한다는 보고서가 나오지만, 직장에서 우울증 등 정신건강에 대해서 언급하는 것이 일종의 금기시 되어 왔었음. 아직 공론화 하기는 어렵지만, 노동자의 정신건강이 생산성 등 경제적으로 미치는 악영향이 크다는 연구가와 이러한 연구에 대한 공감과 반향이 커짐에 따라, 노동 보건 의제에서 차지하는 비중과 중요성이 커지고 있음. 아이러니하게도 코로나19가 정신건강에 바람직한 노동 환경의 조건과 요소에 대해서 더욱 주목하게 만들고 있음.

 
더 읽어볼 거리

<직장 내 정신건강을 챙길 수 있게 돕는 9가지 방법>

<코로나19대유행로 바뀌는 노동자가 바라는 혜택 6가지>

 

11. 더 쉽고 활발해진 협업 의사소통​ Communication Got a Lot Easier

이메일과 팩스, 사내 메신저 중심으로 이뤄지던 협업 의사소통이 다양한 협업툴과 협업 메신저의 개발로 더욱 쉽고 활발해짐. 이러한 협업툴의 발달과 확산으로 원격 근무, 재택 근무의 근로 형태가 더욱 평범해지고 흔해지게 됨.

더 읽어볼 거리

<이메일 치이지 않기 위한 이메일 관리 방법>



(사진 출처: 
Photo by Chris Montgomery on Unsplash)

 

 

12. 약화되기 시작한 위계 구조​ Hierarchy Started to Break Down

경영 전문가들은 최근 생산성 높은 근로 환경의 가장 큰 특징이 협업분산형 리더십이라고 말함. 직원들의 업무수행에서 혼란을 가중한다는 비판이 있지만, 많은 사례에서 창의적 문제해결과 예상 밖의 협업 기반 성과에 이러한 협업 및 분산형 리더십의 수평적 구조가 더 바람직한 것으로 나타났다는 의견이 강함. 전문가들은 수평적 구조로 성과를 내기 위해서는 무엇보다도 더욱 엄격한 투명성과 리더십을 이행할 책임감 있는 구성원들이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

 

더 읽어볼 거리

<홀라 뭐? 자포스가 보여둔 조직운영 대안>

 

13. 빠르고 수시로 이뤄지는 피드백 중심의 성과 관리 모델의 확산 Companies Started to Rethink the Annual Review

1년 단위 연말 성과 평가가 일반적이었으나, 직원 성과 관리 및 목표 달성에 효과적이지 않다는 것이 많은 연구에서 드러나면서 현장에서 퇴색되어감(하버드비즈니스리뷰 2015 보고서).

대신, 상시적으로 진행되는 모니터링 성격의 성과 달성 과정 체크인이 빠른 피드백을 통해서 수정, 교정이 가능해서 목표 달성에 효과적인 것으로 드러남. 연단위 연말 성과 평가와 달리 관리자가 적극적으로 직원의 성과 기여도를 추적 관찰 할 수 있도록 하며, 피드백을 통해 직원이 현장에서 보지 못한 인사이트를 얻을 수 있도록 관리 가능하도록 함.


더 읽어볼 거리
<연단위 연말 성과평가가 시간낭비인 이유> 

(계속)


부정적 변화 12가지 

1. 삶과 직업의 균형이 깨진 직장 생활 Work Life Got Out of Balance

2. 여전히 사용하기 힘든 유급 휴가We Still Don’t Have National Paid Leave

3. 괴팍하고 특이해진 면접 질문 Interview Questions Got Quirky

4. 멋진 복리후생 같아 보이는 보이지 않는 야근 유도 장치들 Perks Got“Cool”

5. 변칙 근로 형태로 인한 노동자 보호망 약화 Gig Work Robbed Worker of Protections

6. 핵심 의사결정 참여에 여전히 배재된 다수의 여성 The Lean In Movement Leaves a Lot of Women Out

7. 직장 내 성소수자 보호에서 나타나는 매우 느린 변화 Progress on LGBTQ Workplace Protections Was Painfully Slow

8. 직업 전문성 부각을 위한 자기 브랜드 관리의 피로감 증대 Everyone Became a Brand

9. 기존의 모든 방식을 해체하려는 실리콘 밸리 Silicon Valley Tries to “Hack” Everything

10. 형님 문화의 재부상 The Rise of Bro Culture

11. 직장내 사적 공간의 소멸 Private Space in the Office Disappeared

12. 직원을 감시하기 시작한 회사 Companies Started Spying on Their Employees 












 


작성자 : 실버라이닝, 작성일 : 2020.11.24, 조회수 : 1683

코멘트를 달아주세요!



 목록으로